일요저널
스포츠웰빙자동차
남선알미늄, 자동차사업부 분할 하지 않기로현재 사업부 체계가 적합하다고 판단
신난애 아나운서/기자  |  nanae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5.15  17:35: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5일 남선알미늄은 자동차사업부 분할 추진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당사는 자동차사업부 분할 추진에 대해서 검토했으나 자동차사업부 분할은 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현재 알미늄 사업부와 자동차 사업부간 시너지 효과가 발생하고, 회사 전체의 수익성 제고 측면에 따라 현재 사업부 체계가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신난애 아나운서/기자

신난애 아나운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강남구 논현동 85-3 수림빌딩  |  대표전화: 02-511-4068  |  팩스 02-2007-0377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8
회장 : 김보근  |   발행인 : 오경섭  |  편집국장 : 이수현  |  편집이사 : 김태성   |  편집인 : 채고은  |  광고국장 : 황정호  |  편집팀장 : 이희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재
Copyright © 2011 일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lyo@ilyojourna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