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저널
경제종합
세계 최초 로봇 시민권자인 AI 로봇 ‘소피아’ 한국을 방문합니다
강효선 기자  |  love10212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31  09:15: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4차산업혁명, 소피아에게 묻다주제로 AI 로봇 소피아초청 컨퍼런스 개최

- 로봇 소피아 개발자 핸슨 CEO인공지능과의 공존기조 연설 후 이에 대한 로봇 소피아의로봇의 기본권리에 대한 의견 발표 예정

- 로봇기본법을 발의한 박영선 의원과 로봇 소피아’ 1:1 대담도 진행

   
 

지능정보산업협회(협회장 김장기)와 박영선의원(구로을/더불어민주당)이 함께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가 후원하는 4차산업혁명, 소피아에게 묻다컨퍼런스 행사가 130() 오전 10시 더플라자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박영선 의원이 지난해 7월 로봇에게도 전자적 인격체로서의 지위를 부여토록 하는 로봇기본법제정안 대표발의에 이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최초 로봇으로서 시민권을 발급 받은 로봇 소피아를 초청해 4차산업혁명에 따른 미래사회 변화에 대해 로봇 소피아에게 직접 묻고 답변을 듣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AI 로봇 소피아는 홍콩에 본사를 둔 핸슨 로보틱스(Hanson Robotics)가 개발한 인공지능(AI) 로봇으로 60여 감정을 얼굴로 표현하며 대화가 가능하며 201710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최초로 로봇으로서 시민권을 발급받았고, 유엔 경제사회이사회(ECOSOC)에 패널로 등장해 이슈가 된 바 있다.

 

이 날 컨퍼런스 행사는 지능정보기술 관련 산연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해 AI 및 로봇분야 이슈의 중심에 선 핸슨 로보틱스의 휴머노이드 로봇 소피아와 국내 관련 기업과의 소통 및 비즈니스 기회 창출의 장도 함께 마련될 예정이다.

   
 

4차산업혁명, 소피아에게 묻다컨퍼런스 행사는 130() 10시 시작이며 핸슨 로보틱스의 CEO인 데이비드 핸슨(David Hanson)인공지능과의 공존(Coexistence with AI in the future society)에 대해 기조 연설 후 이에 대해 로봇 소피아가 로봇의 기본 권리(Basic robot rights)에 대해 답변할 예정으로 이어서 박영선 의원과 소피아간 11 대담 순으로 이어진다.

강효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강남구 논현동 85-3 수림빌딩  |  대표전화: 02-511-4068  |  팩스 02-2007-0377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8
회장 : 김보근  |   발행인 : 오경섭  |  편집국장 : 이수현  |  편집이사 : 김태성   |  편집인 : 채고은  |  광고국장 : 황정호  |  편집팀장 : 이희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재
Copyright © 2011 일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lyo@ilyojourna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