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저널
연예종합
'김경민 아내' 이인휘씨 사기결혼 당해결혼전 남편 '제주도에 엄청난 땅이있다' '나는 재벌 2세다' 등의 거짓말
박혜원 기자/MC  |  loveunbi1@ilyojournal.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1.01.26  12:17: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사진=김경민-이인휘부부의 가족사진
김경민-이인휘 부부가 26일 오전 방송된 ‘좋은아침’(MC 배영아, 최영아, 조형기)에 출연했다.

이날 김경민-이인휘부부는 연애에서 결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인휘 씨는 “김경민(남편)씨가  초기에는 잘해줬냐”는 질문에 “결혼 전에 김경민은 나와 안 떨어졌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김경민은 “결혼 전에 내가 전화만 하면 미리 나와서 기다리고 있었다”며 “좀 쉬었다 만났으면 좋겠는데 계속 나와 놓고 이제 와서는 ‘일방적으로 내가 좋아했지 않냐’라고 말한다”고 말하는 등 개그맨 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또 이인휘 씨는 “당신이 나를 많이 꼬셨다”며 “자기가 재벌 아들이라느니 제주도에 만평의 땅이 있다는 등의 거짓말로 나를 속였다”고 폭로했다. 이에 맞서 김경민도  “우리부부는 서로가 조금은 (재산이) 있는 줄 알았을것”이라며 “결혼 해보니 개털도 이런 개털이 없다”고 응수했다.

한편 이날 김경민-이인휘 부부는 러브하우스 공개에 이어 사업가로 거듭난 이인휘 씨의 사무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인휘씨는 현재 수제비누 전문점 에메랄드 퀸(http://www.emeraldqueen.kr/)의 CEO로 활동하고 있다.

박혜원 기자/MC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강남구 논현동 85-3 수림빌딩  |  대표전화: 02-511-4068  |  팩스 02-2007-0377  |  등록번호 : 서울, 다 09708
회장 : 김보근  |   발행인 : 오경섭  |  편집국장 : 이수현  |  편집이사 : 김태성   |  편집인 : 채고은  |  광고국장 : 황정호  |  편집팀장 : 이희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재
Copyright © 2011 일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lyo@ilyojournal.co.kr